만화 원작 ‘여고생의 낭비’ 실사 드라마 방영 결정

Mr. Qoo

TV 아사히는 비노(ビーノ)의 코미디 만화 ‘여고생의 낭비(女子高生の無駄づかい)’가 실사 드라마화된다고 발표했다. 2020년 1월부터 방영 예정이며, 매주 금요일 23시 15분부터 24시 15분까지 방영된다.

스토리

이야기는 ‘사이노타마 여고(さいのたま女子高等学校)’의 학생들을 둘러싸고 진행된다. 주인공은 별명이 ‘바보’인 ‘타나카 노조무(バカ/田中望), ‘오타’인 ‘키쿠치 아카네(ヲタ/菊池茜)’, ‘로봇’인 ‘사기노미야 시오리(ロボ/鷺宮しおり)’로, 이들이 다른 친구들과 함께 청춘을 마음껏 낭비하는 이야기이다.

원작은 원래 니코니코 정화에 업로드 되었지만, 2015년부터 코믹워커에서 정식으로 연재되게 되고, 지금은 카도카와의 코믹 뉴타입에서 연재 중이다. 2019년에는 TV 애니메이션이 방영되기도 했다.

캐스트

■ ‘바보’ 타나카 노조무(バカ/田中望) 역 오카다 유이(岡田結実)

온갖 사고를 치고 다니는 문제아이자 바보.

■ ‘오타’ 키쿠치 아카네(ヲタ/菊池茜) 역 츠네마츠 유리(恒松祐里)

BL 만화와 보컬로이드의 광팬.

■ ‘로봇’ 사기노미야 시오리(ロボ/鷺宮しおり) 역 나카무라 유리카(中村ゆりか)

감정을 잘 드러내지 않는 똑똑한 4차원 소녀. 장래희망은 미생물학자이다.

■ ‘와세다’ 사와타리 마사타카(佐渡正敬) 역 마치다 케이타(町田啓太)

남몰래 보컬로이드 프로듀서를 하고 있는 담임 교사.

작가 트위터

최신뉴스